28歳9ヶ月で一度も行ったことのない韓国へ語学留学しその生活の出来事を書き綴ってきた。 現在、帰国し日本での生活を開始した。 これから、また一から出直しだ!頑張ります。
プロフィール

あんな

Author:あんな
札幌大好き☆30歳(おんな)
仕事を辞め、第2の人生を探しに
2005年12月から韓国へ語学留学
2006年8月帰国
現在、新しい人生を歩み始めている。。

最近の記事
最近のコメント
最近のトラックバック

月別アーカイブ
カテゴリー
カレンダー

11 | 2016/12 | 01
- - -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リンク
ブロとも申請フォーム
ブログ内検索

RSSフィード
上記の広告は1ヶ月以上更新のないブログに表示されています。
新しい記事を書く事で広告が消せます。
9月4日(月)
私の通っていた韓国の学校は、秋学期を迎えたはず。。
皆、今日からまた頑張って勉強するんだろうなぁ~~~。

よし!私もぉ~~!!って事で今日は韓国語勉強をブログ化します。
もしも、私が学校に通っていたとしたら習っていたであろう、教科書を買ってきました!!ふふっ!一応ね、やる気はまだまだあるんです!
自力でも少しでも!頑張ってやろうじゃないのぉ~~~!!!
あじゃあじゃ!!(笑 ※韓国語風、気合の入れる言葉)

탑승권도 받고 짐도 부쳤어요

준 석 : 이제 다 끝났네요. 짐도 부치고 출국 수속도 마쳤으니.
바바라 : 아까 공항에 올 때는 제 시간에 도착 못할까 봐 조마조마했어요.
시내 통과하는 데만 한 시간도 더 걸린 것 같아요.
준 석 : 저도 입술이 바짝바짝 마르더라고요.
차는 안 움직이고 시간은 휙휙 지내가고.
그런데 바바라 씨 웬 짐이 그렇게 많아요?
바바라 : 글쎄 한국에 살면서 늘어난 짐들이나 선물을 꾸리다 보니 그렇게 되더라고요.
초과 요금을 내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다행이에요.
준 석 : 이제 한 13시간 후면 독일에 도착한다니 정말 꿈만 같아요.
바바라 : 저도 혼자 돌아가지 않고 준석 씨와 동행하게 돼서 얼마나 좋은지 모르겠어요.
준 석 : 탑승구 앞에는 출발 삼십 분전까지만 가면 되니까 그 동안 3층 식당에서 요기나 좀 하는 게 어때요?
바바라 : 그래요.긴장이 풀리니까 배가 고픈 것 같네요.
그리고 비행기 안에서는 입맛이 없더라고요.
준 석 : 저도 기내식은 별로 안 좋아하는 편이에요.
고도 때분인지 소화가 안 되는 것도 같고요.

준 석 : 이륙 시간이 다 되었는데 슬슬 가 볼까요?
바바라 : 어,그런데 내 작은 가방 어디 있지?
준 석 : 아까 출국 신고서 쓰면서 그 위에 놓고 온 거 아니에요?
바바라 : 맞아요.거기서 용지만 들고 가방은 깜빡 했나 봐요.
준 석 : 걱정 말아요.한공사 직원들이 잘 보관하고 있을 거예요.
아니면 분실문 센터에 갖다 놓았을 테니 그리 가 보면 되고요.
바바라 : 곧 출발할 텐데 큰일났네.
준 석 : 잠깐만요.아,지금 안내방송에서 그러는데 우리가 탈 비행기가 조금 늦게 떠난대요.
기상 상태가 나빠서 30분쯤 지연 될 거래요.
바바라 : 잘 됐네요.그런데 거기 있기나 해야 할 텐데.


■새 단어
탑승권 搭乗券 / 출국 出国 / 수속 手続き / 조마조마하다 ひやっとする / 통과하다 通過する / 바짝바짝 かわく / 휙휙 ひゅっひゅっ、さっさと、さっと、くるくる / 꾸리다 荷造りする / 초과 超過 / 동행하다 同行する / 요기(하다) かろうじて餓えをしのぐ / 긴장(하다) 緊張する / 입맞 味、口当たり、口ざわり / 기내 機内 / 고도 高度 / 소화 消化 / 이륙 離陸(⇔착륙 着陸) / 슬슬 そろそろ / 신고서 申告書 / 깜빡하다 うっかり / 직원 職員 / 보관하다 保管する / 분실문 紛失物 / 기상 気象 / 지연되다 遅延する / 산악 山岳 / 지대 地帯 / 수하물 手荷物 / 탑승구 搭乗口 / 선반 棚 / 승무원 乗務員 / 청사 庁舎 / 고소공포증 高所恐怖症 / 멀미 酔い / 명단 名簿

■문법과 표현
① 조마조마하다 はらはら、ひやひや
② 입술(입)이 바짝바짝 마르다(타다) 口がからから渇く
③ 꿈만 같다 夢見たい
④ 얼마나 A/V-(으)ㄴ/는지 모르다 どんなに~かわからない。
  ※本当に知らない時、感嘆を表現する時に使う。
スポンサーサイト
<< 退屈じゃ!! // HOME // 日本の生活 >>
>kimurac(*^^)v
안녕!안녕!! 서울은 어때~~?
5급 1과는 별로 어렵지 않죠~~... 2과부터 조금씩 어렵게 될 걸..ㅠ.ㅠ
난 아직도 할 일이 없어서 그냥 집에 있어.. 너무 심심해서 죽겠어..
키무라 씨!! 알바나 학원 잘 하고 잘 사세용~~~!!!

>mikanco\(~o~)/
ㅋㅋ..역씨 도움이 되지~~!!
아직 1과이라서 어렵지 않지만..이 이후는 좀 단어도 표현도 어렵게 될 거야!!
아자 아자 화이팅~~!!!
아..미칸코는 나 같이 집에서 할 거지?화이팅!!
【2006/09/05 Tue】 URL // anna #- [ 編集 ]
어~~! that's grate!!
나도 도움이 될거야^^ 감사 감사♪
그런데 느낌이 4급보다 괜찮은 것 같은데...?
한자말이 많고 표현도 그렇게 어렵지 않고..
계속해 줘~~^^
【2006/09/05 Tue】 URL // mikanco #- [ 編集 ]
承認待ちコメント
このコメントは管理者の承認待ちです
【2006/09/05 Tue】 // # [ 編集 ]

管理者にだけ表示を許可する
この記事のトラックバックURL
http://ansu0213.blog37.fc2.com/tb.php/213-5ce3ff30
この記事にトラックバックする(FC2ブログユーザー)
// HOME //
上記広告は1ヶ月以上更新のないブログに表示されています。新しい記事を書くことで広告を消せます。